‘전국해양스포츠제전’ 15~18일 시흥·안산·화성서 열린다

‘시화호, 해양레저의 큰 물결’ 주제로…요트 등 8개 종목 1152개 메달 놓고 기량 겨뤄

입력시간 : 2019-08-12 14:25:55 , 최종수정 : 2019-08-12 14:26:26, 이준우 기자

[미디어마실 / 이준우 기자]
‘제14회 전국해양스포츠제전’이 ‘시화호, 해양레저의 큰 물결’을 주제로 오는 15일부터 18일까지 4일간 경기 시흥·안산·화성시 일원에서 열린다.

해양수산부는 수도권 지역에서는 최초로 전국해양스포츠제전이 개최된다고 12일 밝혔다.

전국해양스포츠제전은 해양스포츠에 대한 국민의 관심을 높이고 해양스포츠의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지난 2006년부터 개최됐다. 지난해까지 선수와 관람객 262만여명이 참여한 국내 최대 규모의 해양스포츠 종합대회이다.

이번 제전에서는 요트·카누·철인3종(트라이애슬론)·핀수영 등 4종의 공식경기와 드래곤보트·고무보트·바다수영·SUP보드(스탠드업패들보드) 등 4종의 번외경기가 열린다.

금메달 380개, 은메달 384개, 동메달 388개 등 총 1152개의 메달을 놓고 5000여명의 선수들이 기량을 펼칠 예정이다.

특히, 체력 소모가 큰 종목으로 꼽히는 철인3종(트라이애슬론)과 바다수영, 핀수영 3개 종목의 경우 순위와 상관없이 완주하는 선수와 일반인(동호회) 참가자 모두에게 기념 메달을 수여한다.


사진=해양수산부


관람객들을 위한 무료 체험 및 문화행사들도 다채롭게 마련돼 있다. 관람객들은 보트·카약·수상오토바이 등 해양레저 체험과 패션타투·바다사랑 오행시 짓기·바다엽서 그리기·생존수영체험 등 32종의 체험과 문화행사를 즐길 수 있다.

한기준 해수부 해양산업정책관은 “수도권에서 최초로 열리는 이번 전국해양스포츠제전이 해양스포츠 활성화와 해양스포츠산업 육성, 해양문화 확산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자세한 경기 일정과 체험 프로그램 등은 ‘제14회 전국해양스포츠제전 누리집(https://nmsg.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s ⓒ 글로벌 교육.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준우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미디어마실